부자 습관 만들기 꿀팁 (feat. 습관부터 먼저 한 Day) ..

안녕하세요? 여러분의 정서적 자유, 경제적 자유를 돕는 대한민국 1호 습관 조력자 이범용입니다. ​저는 직장에서 조직문화 담당자란 역할도 겸하고 있는데요. 그래서 늘 타 부서에서 어떤 활동들을 하고 있나 귀를 쫑긋 세우고 벤치마킹하고 있습니다. 그런데 최근 영업팀에서 ‘나 먼저 간 데이~’란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는 소문을 듣고 알아보았습니다. ​

>

​’나 먼저 간 데이~’는 한 달 중 특정한 날(Day)을 정하여, 상사가 먼저 “나 먼저 간 데이(Day)~”라고 외치고 그날만큼은 하루 4시간만 근무하고 오후 1시 정도에 일찍 퇴근하는 제도입니다. 그러면, 부하 직원들도 눈치 안 보고 순차적으로 자유롭게 퇴근하는 것이죠. 신선했습니다. ​이 이야기를 소개한 이유는, 매일 습관을 실천하는 우리도 “습관부터 먼저 한 데이~”를 자주 외치고 습관을 실천하면 좋을 것 같아서입니다. ​그런데 가난하거나 성공하지 못한 사람들의 특징은 습관을 자주 뒤로 미룬다는 사실입니다. 달리 말해, 그들은 ‘습관은 하루 중에 급한 일부터 처리한 뒤 나중에 천천히 해도 돼’라고 안일하게 생각한다는 것이죠. ​그들도 습관이 중요한 것은 알지만, 급하지 않다고 생각하고 하루의 우선순위 리스트에서 습관 실천을 저 밑바닥에 배치에 놓는 경우가 많습니다. 그러니 자주 습관에 실패하고 자주 실패하다 보니 중도에 포기하는 악순환을 반복하는 것이죠. ​​반면에, 부자들의 공통점은 부자 습관을 일찍 만들어 놓고 매일 루틴처럼 실천한다는 것입니다. 부자들은 독서 습관, 새벽 기상 습관, 산책, 운동, 감사 일기, 글쓰기 등 그들만의 부자 습관을 가급적 정해진 시간에 반드시 실천하려고 노력합니다. ​뒤집어 말하면, 그들이 성공한 결정적 요인은 평상시에 부자 습관 만들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한 결과라고 말해도 과언이 아닙니다. 부자들은 절대 그들을 부자로 만들어 준 부자 습관을 뒤로 미루거나 건너뛰지 않습니다. ​따라서 ‘우선 급한 일부터 처리하고 습관은 나중에 하지 뭐~’라고 유혹의 마음이 들 때마다, ‘습관부터 먼저 한 데이~’를 외치고 후딱 습관을 실천한다면, 우리 인생도 그만큼 후딱 성공에 다가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. 이것이 부자 습관 만들기 꿀팁 중 하나입니다. ​

>

​이 이야기를 습관홈트 전체 단톡방에 소개했더니, 반응이 무척 뜨거웠습니다. 그리고 응용 버전이 마구마구 쏟아져 나왔는데요. ​​몇 가지만 소개하면, ​’습관부터 먼저 한 Day~, 오늘부터 한 Day’, ​’오늘부터 시작한 Day~’, ​’새벽부터 한 Day~’ 등 기발한 생각들이 오고 갔습니다. ​​​어떤가요? 여러분도 ‘습관부터 먼저 한 데이~’를 삶에 적용하여 부자 습관 만들기에 도전해 보고 싶은 마음이 마구마구 샘솟지 않나요? 이런 날들이 여러분 삶에 곧 많아지길 고대합니다. ​

[부자 습관 만들기] 습관홈트 30기를 모집합니다​

​[아이 습관 만들기] 아이 습관 11기를 모집합니다​